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본문시작

[앵커멘트]
치매는 조기에 발견하면 극복이 가능한 질병입니다.
그래서 조기발견과 치료,관리가 제일 중요한 이유인데요.
혹시 내가 치매일까? 하는 심리적인 불안감을 갖고 있었다면
지역내 치매안심센터에서 무료 예방관리 받을 수 있습니다.
김윤정 기자입니다.
—————————
(리포트)
실버힐링센터가 사하구 괴정동에 새롭게 문을 열었습니다.

치매 관련 상담과 예방, 검진, 사례관리 등을 통합적으로
제공할
치매안심센터에서 평생학습 동아리실, 도서관까지 }

지하1층 지상 3층 규모로
노인복합 문화공간으로 꾸며졌습니다.

사하구의 경우 32만 여명 중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5만
2천 여 명입니다. 이중 치매 추정환자만 5천6백 여명에
달합니다.

하지만 치매안심센터가 등록 관리하는
치매환자는 10%에 못미치는 1천3백여 명입니다.

새롭게 문을 연 실버힐링센터를 통해 그간 돌봄 사각지대에
놓였는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선제적인 치매예방에 나설 계획입
니다.

INT- 나정현/ 사하구 치매안심센터장
일반 노인을 대상으로 예방사업을 합니다. 인식개선과 조기검
진,
진단 감별 검사를 하고 환자에게는 월 치료비 3만원을 지원
하고
있으며 그외 인지,재활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습니다.

특히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한 가족교실과 자조모임을 통

치매에 대한 사회 부정적 인식도 개선될 것으로 보입니다.

고령화에 따른 노인 치매환자의 증가에 따라 지역사회에서 치
매안심센터를 갖춘 실버힐링센터의 중요성과 역할이 점점 더
커지고 있습니다.

티브로드 부산뉴스 김윤정(yjkim@tbroad.com)입니다.

촬영/편집 박동욱

(2019년 05월 13일 방송분)

구매하기
창닫기
영상선택
창닫기
페이지 맨 위로 이동